국가
Italy (1)
France (1)
키워드
major powers (1)
trench welfare (1)
paradigm shift (1)
platform (1)
film festivals (1)
the Middle Ages (1)
astronomy (1)
global conflict (1)
territorial disputes (1)
Enlightenment (1)
wheels (1)
Palme d'Or (1)
Europe (2)
political alliances (1)

역사적사건

(7)
World War I

World War I, also known as the First World War or the Great War, was a global conflict that took place from 1914 to 1918. It was primarily centered in Europe, but it involved many nations from around the world. The war was triggered by a complex web of political alliances, territorial disputes, and growing tensions between major powers. It was characterized by trench warfare, new weapons technologies, and devastating casualties. (World War I, 또는 제1차 세계 대전이라고도 알려진 이 전쟁은 1914년부터 1918년까지 진행된 세계적인 전쟁입니다. 이 전쟁은 주로 유럽을 중심으로 벌어졌으나 전 세계의 많은 나라들이 관여했습니다. 이 전쟁은 정치적 동맹, 영토 분쟁, 주요 강대국 간 급격한 긴장과 관련된 복잡한 사건들에 의해 발발했습니다. 이 전쟁은 (지옥의 전쟁이라고도 불리며), 참호전, 새로운 무기 기술, 엄청난 인원 손실로 특장되었습니다.

Renaissance

르네상스 영어발음은 1음절에 강세를 두고 레너상스라고 한다 The Renaissance is a period in European history, covering the span between the 14th and 17th centuries. It is an extension of the Middle Ages, and is bridged by the Age of Enlightenment to modern history. It grew in fragments, with the very first traces found seemingly in Italy, coming to cover much of Europe, for some scholars marking the beginning of the modern age. 르네상스는 유럽 역사에서 14 세기와 17 세기의 기간을 망라하는시기이다. 그것은 중세의 연장이며 근대 역사에 대한 계몽주의 시대에 의해 연결됩니다. 그것은 파편적으로 자랐고, 이탈리아에서 겉으로보기에 발견 된 최초의 흔적이 유럽의 많은 부분을 커버하여 현대 시대의 시작을 알리는 학자들에게 성장했습니다.

heliocentrism

Heliocentrism is a cosmological model that places the Sun at the center of the solar system, with the planets, including Earth, orbiting around it. The term "heliocentrism" comes from the Greek words "helios," meaning "sun," and "kentron," meaning "center." The heliocentric model stands in contrast to the geocentric model, which positioned Earth at the center of the universe with the Sun, Moon, and planets revolving around it. The geocentric model was widely accepted for centuries, influenced by the teachings of ancient Greek philosopher Aristotle and later expanded upon by the astronomer Ptolemy. The idea of heliocentrism gained prominence during the 16th and 17th centuries when astronomers such as Nicolaus Copernicus and later Galileo Galilei provided empirical evidence and mathematical calculations to support the notion of a sun-centered solar system. Copernicus' publication of his work "De Revolutionibus Orbium Coelestium" in 1543 marked a significant shift in scientific understanding. Heliocentrism revolutionized our understanding of the universe and led to significant advancements in astronomy and physics. It paved the way for a more accurate description of planetary motion, provided a foundation for Kepler's laws of planetary motion, and eventually led to the formulation of Isaac Newton's laws of motion and universal gravitation. Today, heliocentrism is widely accepted as the correct model of the solar system based on substantial scientific evidence. 헬리오센트리즘(Heliocentrism)은 태양계의 중심에 태양을 두고, 지구를 포함한 행성들이 태양을 중심으로 공전하는 우주 모형을 말합니다. "헬리오센트리즘"은 그리스어로 "헬리오스(helios)" 즉 "태양"과 "켄트론(kentron)" 즉 "중심"이라는 단어에서 유래되었습니다. 헬리오센트리즘 모형은 지구를 우주의 중심에 두고, 태양, 달, 그리고 행성들이 지구를 중심으로 공전하는 지구중심 모형과 대비됩니다. 지구중심 모형은 고대 그리스의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의 가르침에 영향을 받아 형성되었으며, 이후 천문학자 프톨레마이오스에 의해 확장되었습니다. 헬리오센트리즘의 아이디어는 16세기와 17세기에 니콜라우스 코페르니쿠스와 이후의 갈릴레오 갈릴레이 등의 천문학자들이 경험적 증거와 수학적 계산을 제시하여 지지를 받았습니다. 코페르니쿠스의 "천체의 회전에 대하여"라는 저작은 1543년에 출간되어 과학적 이해에서 큰 전환점을 이루었습니다. 헬리오센트리즘은 우주에 대한 이해를 혁신하였으며, 천문학과 물리학의 중요한 발전을 이끌었습니다. 행성 운동에 대한 보다 정확한 설명을 제공하였으며, 케플러의 행성 운동 법칙의 기초를 마련하였으며, 결국 아이작 뉴턴의 운동 법칙과 만유인력 법칙의 구성을 이끌게 되었습니다. 오늘날에는 헬리오센트리즘이 태양계에 대한 옳은 모형으로 널리 인정되고 있으며, 이는 과학적 증거에 기반한 것입니다.

Invention of Wheel

In today’s world, technology is developing at an unprecedented rate. The latest gadget today is tomorrow’s antique. As a result of this rapid development of technology, we often take things for granted. One of these is the wheel. Take a look around, and you will see wheels everywhere, be it as tyres, or in everyday machinery. The wheel has even been imbued with symbolic meanings, most famously, perhaps, as a metaphor for the never ending cycle of life. 오늘날의 세계에서 기술은 전례없는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 최신 가젯은 오늘 내일의 골동품입니다. 기술의 급속한 발전의 결과로 우리는 종종 일을 당연한 것으로 여기고 있다. 이 중 하나가 바퀴다. 주변을 둘러 보면 타이어가 되어도 바퀴가 보일 것입니다. 바퀴는 결코 상징적인 의미로 물 들었을 지 모르지만, 아마도 인생의 절대로 끝나지 않는 사이클을 나타내는 은유로서 유명하다.

Cannes Film Festival

Cannes Film Festival is one of the most prestigious international film festivals held annually in Cannes, France. It showcases a wide range of films from various genres and countries, including both mainstream and independent productions. The festival attracts filmmakers, industry professionals, and film enthusiasts from around the world. It is known for premiering highly anticipated films, awarding prestigious prizes such as the Palme d'Or, and serving as a platform for networking and promoting the film industry. Cannes 영화제는 매년 프랑스의 칸에서 개최되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국제 영화제 중 하나입니다. 이 영화제에서는 다양한 장르와 나라의 영화들을 공개하며, 주류와 독립 작품을 모두 선보입니다. 이 영화제는 세계 각지의 영화인, 산업 전문가, 그리고 영화 애호가들을 끌어모읍니다. 또한 많은 기대를 받는 영화들을 처음으로 공개하고, Palme d'Or와 같은 권위 있는 상을 수여하며, 영화 산업의 네트워킹과 홍보의 장으로 알려져 있습니다